의료법인 한성재단 포항세명기독병원

병원소개

고객감동을 실현하는 일류병원이 되겠습니다.

병원뉴스

본문

유방갑상선암센터 개설 2주년, 지방 병원 유방암 치료의 새길을 만들어 간다.

유방갑상선암센터 백남선 원장 수술 모습


-지방에서 암 수술 가능성 입증한 세명기독병원 유방갑상선암센터
우리 병원은 2021년 9월 ‘지역에서도 암 수술이 가능한 병원’을 표방하며 유방암 수술 분야 국제적인 명의인 백남선 원장을 초빙해 유방갑상선암센터를 개설했습니다.
국내 최초 유방 보존 수술을 시행한 세계적인 유방암 수술 권위자인 백남선 원장은 한국원자력의학원 원자력병원 병원장과 이대여성암전문병원 병원장 등을 역임했고 ‘지역 암 환자를 위한 병원’을 표방하는 취지에 공감해 우리 병원에 부임했습니다.
개설 2주년을 맞은 유방갑상선암센터는 백남선 원장을 필두로 풍부한 임상 경험을 지닌 유방외과 전문의 3명이 빠른 진단과 치료를 위한 시스템을 구축해 지난 2년간 유방갑상선 관련 수술은 총 409건이며 이 중 304건의 악성종양인 암 수술입니다.
암 수술을 분야별로 보면 유방암 230건, 갑상선암 74건으로 지방 병원에서도 암 수술과 치료가 가능하다는 것을 증명했습니다.


-다학제 진료로 유방암 치료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백남선 원장은 암 환자들이 우리 병원을 선택하는 대표적 이유로 유방갑상선암센터 개설 초기부터 도입한 다학제 진료를 꼽습니다. 유방암 환자 다학제 진료는 유방외과, 영상의학과, 병리과, 혈액종양내과, 방사선종양학과 등 다양한 진료과 전문의가 외래 진료단계에서부터 환자의 의료 정보를 바탕으로 주기적인 Conference를 진행하며 함께합니다.

(다학제 진료는 여러 진료과 전문의가 같은 환자의 의학적 정보를 바탕으로 가장 적절한 진단과 치료 방향을 결정하고 최적의 치료 결과를 위해 함께하는 진료로, 최근 대학병원을 중심으로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진료의 한 형태입니다)

유방갑상선암센터 다학제 진료 과정을 간단히 소개하면 초기 진료에서 초음파 검사와 새침 흡인 검사로 유방암을 확진하고, MRI 검사와 PET/CT로 전이 유무를 진단합니다. 이때 조직 검사와 영상의학적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수술 전 항암 치료와 방사선 치료를 협의하고 환자 상태에 따라 사전 치료 없이 바로 수술을 결정하기도 합니다. 또 수술 진행 중에는 병리과 전문의가 의심 조직에 대한 실시간 급속 냉동 조직 검사를 통해 수술 범위 결정에 중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절제한 종양과 림프절조직 검사 결과는 병기 결정과 수술 후 치료 방향 결정에 중요한 정보가 됩니다.

백남선 원장은 “유방암은 다양한 방법의 치료를 복합적으로 적용해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대표적인 암으로 무엇보다 여성을 상징하는 유방은 수술 후에도 그 형태를 유지해 주는 것이 중요하므로, 성형외과 전문의가 치료 과정에 함께해 환자별 최적의 치료법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합니다.
다학제 진료는 수술 후에도 회복 과정과 조직 검사 결과에 따라 환자 상태에 맞는 치료 방향을 협의해 환자들이 오직 회복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결과적으로 이런 다학제 진료 시스템은 빠른 진단과 수술, 회복 기간 단축으로 이어지며 환자들의 만족도를 높여가고 있습니다.

-타지에서 유방암 수술을 위해 찾는 병원
우리 병원 유방갑상선암센터의 가장 큰 특징은 포항지역뿐 아니라 다른 지역 특히 해외에서도 유방갑상선암 수술을 위해 찾는 환자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는 점입니다.
개설 후 지금까지 수술환자의 실제 거주 지역을 분석한 결과 암 수술환자 총 304명 중 92명(31%)이 포항 외 지역 특히 서울, 대구, 부산뿐 아니라 심지어 미국과 중국 말레이시아에서도 찾았고 현재도 지난 8월 31일 영국교포인 이모(48·여)씨가 백남선 원장에게 유방암 수술을 받고 입원 치료 중입니다.
이 같은 결과는 지방 병원도 집중투자하고 좋은 의사를 초빙해 의료 질 향상과 발전을 위해 노력하면 환자들이 먼저 찾는 시대가 됐고 무조건 대도시 큰 병원이 치료 잘하는 병원이라는 인식 전환에도 큰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백남선 원장은 “우리 병원의 최종 목표인 최상의 의료를 제공하는 병원을 실현하고, 포항지역과 수도권의 거리 차이가 결코 의료수준의 차이가 아님을 증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했습니다. 지방 병원도 암 수술이 가능하다는 것을 지난 2년간 진료 결과로 증명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 유방갑상선암 분야에 치중된 암 수술이 우리 병원 모든 진료과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 조회 1,466
  • IP ○.○.○.○
  • 태그 유방갑상선암센터
  • 저작자표시-변경금지저작자표시-변경금지
    내용보기

소셜 댓글

담당정보

  • 이 문서정보의 저작권은 세명기독병원에 있습니다.
위로

 관련페이지「 병원뉴스 」

  • -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 - 관련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