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법인 한성재단 포항세명기독병원

병원소개

고객감동을 실현하는 일류병원이 되겠습니다.

병원뉴스

본문

코로나로 멈췄던 베트남 의료 봉사 활동 재개 소식

제 21차 베트남 의료 봉사 활동에 참여한 우리 병원 직원과 베트남 현지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한 모습

우리 병원이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3일까지 베트남 다낭과 디엔반 근교 의료시설이 없는 지역에서 현지 주민을 대상으로 ‘제21차 베트남 의료 봉사’를 펼쳤습니다.

우리 병원은 외과 허진명 부장을 포함한 전문의 2명과 간호사, 의료기사 등 15명의 봉사단을 구성해 10월 30일과 31일 베트남 다낭과 디엔반 지역의 의료시설이 없는 취약 지구에서 현지 주민 600여 명을 진료하고 필요한 의약품과 생필품도 전달했습니다.
이와 함께 과거 베트남 전쟁 당시 한국군이 주둔했던 디엔반 지역에 의료 봉사 활동과 별개로 고엽제 환자 가정 10여 가구를 방문해 생필품을 전달한 것은 물론 20년간 진행해 온 ‘사랑의 집 짓기’를 이번에도 이어가 집 2채를 지어 증정했습니다. 사랑의 집 짓기는 병원에서 1채, 과거 베트남 의료 봉사에 참여했던 직원 모임인 ‘베트남을 사랑하는 모임(이하 베사모)’에서 1채를 제공해 더 의미가 깊습니다.
2001년 시작한 제1차 베트남 의료봉사팀이 결성한 베사모는 현재까지 봉사에 참여한 직원 320여명을 주축으로 매달 일정액을 후원해 사랑의 집 짓기 참여 등 다양한 베트남 사랑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원목실 강남호 목사는 “코로나로 중단했던 베트남 의료 봉사를 다시 시작할 수 있어 감사하고, 이번 진료 장소도 코로나 이전에 왔던 장소인데 우리를 여전히 기억하고 기다렸다는 말에 가슴이 뭉클했다”라며 “베트남이 예전보다 많이 발전했다고는 하나, 도시를 조금만 벗어나면 너무나 취약한 환경이며 무엇보다 고엽제 후유증으로 2, 3대가 고생하는 모습이 안타까웠고 우리 병원의 노력이 그분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한편 베트남 의료 봉사는 2001년 3월 우석정 의료 선교사의 베트남 파송 지원을 계기로 시작해 지금까지 21차례에 걸쳐 직원 총 320여명이 참여했으며 베트남 호치민시 근교와 다낭, 디엔반과 캄보디아 국경 근접까지 의료 취약 지역을 돌며 주민 1만4천600여명에게 진료와 생필품 전달 등 다양한 지원 활동을 23년째 이어가고 있습니다.


  • 조회 1,779
  • IP ○.○.○.○
  • 태그 포항세명기독병원베트남의료봉사
  • 저작자표시-변경금지저작자표시-변경금지
    내용보기

소셜 댓글

담당정보

  • 이 문서정보의 저작권은 세명기독병원에 있습니다.
위로

 관련페이지「 병원뉴스 」

  • -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